알러지

사람마다 각기 다른 체질의 특성에 따라 특정 물질에 대한 특이한 반응소견을 갖고 있는 경우가 있는데 이와 같이 어떠한 물질에 특징적인 증상을 갖고 있을 때 그 물질에 대하여 알레르기가 있다고 합니다.

intro-allergy-400x400

알러지(Allergy)

알러지라고 하는 것은 한마디로 단언 하기는 어려우나, 기본적으로 알러지의 원인이 되는 항원물질이 들어와 몸의 면역반응을 일으키는 것입니다. 이것이 몸 상태에 따라 면역 반응이 과민하게 흥분되어 적절히 반응하지 못할때 알러지 반응이 나타납니다. 양방적으로는 이것에 주목하여 항원물질을 찾는데 주목하여 그 항원을 만들어 주는데 그 목표를 두고 있습니다. 꽃가루, 집진드기, 찬 공기, 양모, 먼지 등이 가장 흔한 항원물질인데 청소를 깨끗 이하여 이러한 것이 환자 곁에 없도록 최선을 다하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한의학에서는 인체의 표피를 방어하는 일차 면역력에 해당하는 위기(衛氣)를 도와주고, 몸의 균형을 잡아주어 인체 스스로가 적절한 면역반응을 할수 있는 기본적 환경을 만들어주는 것에 목표를 둡니다.

치료

약으로는 십전대보탕가감방이나 보중익기탕, 보폐탕, 청폐보간탕 등의 보약 류나 청폐탕가감소청룡탕, 통규탕, 여택통기탕등 몸에 맞는 적절한 한약처방을 통하여 증상완화와 면역력회복을 도와줍니다. 침요법은 위기를 강화시켜주고 폐의 기능을 강화시켜주는 혈자리들이 많이 응용이 되는 데 대표적인 혈자리는 태연혈 태백혈 어제혈 소부혈등이 응용되고 거습담하는 곡지, 삼리 등이 응용되기도 합니다.

알러지는 면역질환이기 때문에 짧은 시간의 치료로 큰 효과를 기대하기는 어렵우나 꾸준히 치료를 받는다면 결코 극복할 수 없는 병은 아닙니다.

예방 

  • 정신적인 피로와 육체적 과로를 가급적 피한다.
  • 체온 조절을 알맞게 하고 실내습도를 적당히 유지해야 한다.
  • 알레르기 비염을 유발하는 인자를 확인할 수 있는 경우라면 유발인자에 대한 노출을 가급적 피해야 한다.
  • 몸의 기능 즉 양기의 기능을 강화해야한다.
  • 공해에 노출을 가급적 피해야한다. 이와 같이하면 알래르기 비염의 증상을 완화할 수 있고 그 발생도 최대한 억제할 수 있다.